보도자료

보도자료

[3.28.] ‘피지컬100’, ‘재벌집 막내아들’ 등 인기 방송 프로그램 PD들이 한 자리에! 경콘진-한국PD연합회, 경기도 대학생을 위한 드림페스티벌 성료

작성자
금민제
작성일
2024-04-01
조회수
152

‘피지컬:100’, ‘재벌집 막내아들’,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등 인기 방송 프로그램 PD들이 한 자리에!

경콘진-한국PD연합회, 최고의 PD에게 듣는 방송 이야기 ‘드림페스티벌 in 경기’ 행사 성료



○ ‘피지컬:100’ 윤권수 테크니컬 감독,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 김지우 PD, ‘재벌집 막내아들’ 정대윤 연출 초청…경기도 대학생을 위한 강연 및 진로 멘토링 진행



경기콘텐츠진흥원(원장 탁용석, 이하 경콘진)과 한국PD연합회(회장 김세원)는 방송 분야에 관심 있는 대학생을 위한 진로 토크콘서트인 ‘드림페스티벌 in 경기’를 3월 28일 오후 4시 수원시미디어센터에서 공동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한국을 대표하는 PD 및 방송 관계자를 초청해 방송 분야 진출을 꿈꾸는 청년 100여 명과 2시간 동안 히트 프로그램 제작과 관련된 이야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첫 번째 연사로 나선 MBC 예능국 김지우 PD는 ‘볼거리가 넘쳐나는 시대에 시선을 사로잡는 콘텐츠 만들기’라는 주제로 강연을 시작했다. 매년 200개의 예능 프로그램이 쏟아져 나오는 시대에서 ‘태어난 김에 세계일주’라는 프로그램이 세 시즌 동안 시청률을 꾸준히 높이며 살아남을 수 있었던 비결을 알려줬다.

뒤이어 JTBC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의 정대윤 연출은 ‘AI 시대 어떤 PD가 될 것인가?’라는 주제로 급변하는 방송 시장의 미래 모습에 대해 청중과 생각을 나눴다. 그는 “잘 만들어진 콘텐츠는 방송사에서든 1인 미디어에서든 성공할 수 있다. AI를 조수삼아 어떻게 좋은 콘텐츠를 생산할지 고민하라”고 조언했다.

마지막으로 ‘피지컬 100’의 윤권수 테크니컬 감독이 무대에 올랐다. 윤 감독은 ‘미래 콘텐츠 제작의 키맨, 멀티플레이어’라는 주제로 미디어 산업계에서 요구하는 인재상과 그에 맞는 자기관리 방법을 대학생의 눈높이에 맞게 조언했다.

이어 진행된 토크에서는 세 명의 PD가 모두 무대에 올라 대학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학생들은 방송 프로그램 제작에 대해 궁금했던 점을 질문하고, 진로에 대한 고민을 털어놓았다.

경콘진 최윤식 콘텐츠산업본부장은 “방송 분야는 12개 콘텐츠 산업 분류 중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 있다”라며, “한국PD연합회와 공동 개최한 이 행사가 방송 분야 진출을 꿈꾸는 청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콘진은 2023년부터 한국PD연합회와의 협약을 통해 ‘글로벌 콘텐츠 컨퍼런스’를 주최하고 있다. 이를 통해 국내외 방송콘텐츠 제작자의 콘텐츠 제작 역량을 높이고 글로벌 파트너십을 강화하고 있다. 올해는 6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경기도 광명시 테이크호텔에서 국내외 방송콘텐츠 제작자 및 관계자와 K-콘텐츠의 미래 가치를 공유할 예정이다.

페이지 맨위로 이동